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람의 쉼터

생강가루 만들기 


시장에서 생강 1kg을 3천5백원에 샀습니다~!~






 


생강가루로 만들어 먹으려고 씻어서 칼로 얇게 잘라 말리기로 하였습니다.






말리다가 그만 비를 맞아 사흘 말리기로 했던 것이 5일이나 걸렸네요~!~





 

상당히 많은 양이었는데 말리고 나니 얼마 되지도 않습니다~!~^^ 


우선 말린 생강편을 잘게 으깨어 줄 절구통을 찾아보니 마침 하나가 있군요. 







그런데 절구공이가 없어 할 수 없이 각목을 이용해서 하나 만들었습니다.







마지막에 사포로 문질러서 손을 다치지 않게 마무리까지 하니 그런대로 쓸 수 있겠네요~!~






끝 부분도 완성이 되었습니다!


이제 생강을 으깨서 가루로 만들 차례입니다!





먼저 생강에 묻은 먼지부터 털어내었습니다~!~ 




그런 다음에 절구에 옮겨담고 으깨어 주었습니다.




 

​사람의 힘으로도 이렇게 힘이 드는데 믹서기에 갈아내려면 소음도 소음이려니와 시간도 


많이 걸릴 것이니 절구통을 쓰는 이유를 이제 알 것 같습니다~!~






 

이제 다 된 것 같습니다~!~ 


조금 큰 덩어리는 국 끓일 때나 식혜만들 때 쓰면 되니까 이 정도면 잘 된 것 같네요! 






​생강가루를 담을 그릇을 찾아보니 마침 적당한 것이 있었습니다! 







깨끗이 씻어서 물기를 제거한 후, 생강가루를 담았구요~!~







그릇에 "생강가루" 라는 이름표도 붙여주었습니다!^^







싱크대 조리장 양념칸에 넣어두니 제 자리를 잡은 것 같네요~!~






​이제 절구통도 어디론가 보관을 해 두어야겠네요!





​드디어,​절구통이 절구공이와 함께 당당히 제 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1년간 먹을 것을 이렇게 보관한다고 하는데 양이 적어 얼마나 갈 지 모르겠네요~!~ 


오늘은 "생강가루만들기" 라는 주제로 포스팅을 해 보았습니다~!~  


신고

 걸레받이 만들기 


세를 놓으려고 집수리를 했던 1층의 방 2칸에 걸레받이를 만들기로 했습니다.


폐목재를 구해서 실어오려니 비용이 많이 들어서 오토바이에 실었는데 3m나 되는 것을


싣고 오려니 걱정이 되기도 했지만 막상 하니까 되기는 되더군요!~!~!^^




뒤에서 따라오는 차들이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을 것 같다는 생각이 도착해서 보니 드네요.~!~




아무튼 이런 목재를 모아 걸레받이를 만듭니다.




다행히 주워 온 목재가 넉넉하여 무사히 걸레받이를 만들었습니다.


동네근처에 있는 페인트점에서 검은 에나멜페인트를 0.5리터 정도 5천원에 구입하여 


칠하기로 하였는데요.


먼저 신문지를 깔고 윗 부분은 마스킹테이프를 붙인 후, 작업을 시작했습니다.




하는 김에 벽에 전기선을 몰딩처리한 것이 보기싫어 한 쪽 방은 벽 가운데에 12센티짜리 대형


몰딩을 이용하여 전기선을 보이지 않게 하였습니다.





몰딩 사이의 틈에 바른 흰 색의 코크가 보기 싫어 남은 시트지로 잘라붙였구요~!~


최종 결과물은 아래와 같습니다.




이 몰딩자재도 역시 걸레받이용 목재를 구한 폐기물처리장에서 구한 것입니다.~!~


새 것으로 하려면 모두 10만원이상 들 것을 운 좋게 무료로 구해서 작업을 할 수 있었습니다.


나중에 매직밀대 걸레가 오면 한 번 더 청소를 하도록 해야겠네요~!~





아래는 걸레받이만 설치한 방의 모습입니다!




오늘은 걸레받이를 DIY로 설치한 것을 가지고 포스팅을 해 보았습니다~!~

신고
"네이버 지식in"  이 변하고 있다!
여기는 2006~2007년 까지만 해도 양심적인 지식인들이 나눔의 정신으로 자신의 지식을 나누어 주던 곳이었다.
하지만 이 곳을 찾는 수많은 사람들을 이용하여 돈벌이에만 급급하고 지식을 올리는 지식In들에 대한 배려는
조금도 하지않는 네이버의 행태에 염증을 느낀 수많은 지식인들이 하나둘씩 이 곳을 떠나고 이제는 제대로 된
답변을 찾으려면 2-3년전의 자료를 찾아야만 하는 상태가 되고말았다!

이렇게 까지 지식in 이 황폐화가 된 원인은 아무리 오물을 버려도 물 속에는 항상 싱싱한 고기들이 가득할 거라고
생각하고 자신의 잇속챙기기에만 골몰했던 네이버경영진에게 있다.
더구나 촛불집회에 대한 검색어순위조작및 어줍잖은 사과공지등이 네티즌들의 발길을 끊게하는데 부채질을
하여 네이버의 앞길에는 검은 구름이 짙어가고 있다.

물질만능사상이 불러온 당연한 결과라고 생각된다.
이 사회에 뿌리깊게 박혀있는 권력층들의 끈끈한 연결고리를 자르지 않는 한 앞으로도 수많은 네이버사이트가
생겨나고 또 사라질 것이다.

하지만 당장 컴퓨터를 고쳐야만 하는 네티즌들의 입장에서는 고래싸움에 새우등터지는 꼴이다.
최신지식을 언제든지 찾아볼 수 있었던 공간이 허접쓰레기같은 글들로 도배가 되어있고 제대로 된 지식은
몇년 전에 글들 뿐이니 하루가 다르게 최신기종이 쏟아지는 컴퓨터업계의 동향을  볼 때, 믿을 수 있는
최신지식을 알려주는 공간이 절실하게 되었다.

그런데, 네이버를 대신할 사이트로 거론되는 다음이나 엠파스등을 살펴보면  어딘가 2%부족한 점이 있다.
그 것이 어떤 점인지 경영진들도 절감하고 있으리라 생각하지만 현 사회가 안고있는 구조적인 모순점때문에
쉽사리 네티즌들에게 어필하는 대안사이트가 나오기는 힘들 것으로 보인다.

결국 스스로 파워유저가 되지않으면 곤란한 시대에 우리는 살아가고 있다!!
신고
1 2 
BLOG main image
바람의 쉼터
세상사는 이야기; 어렵고 힘들지만 따뜻한 정을 나누면서 살아가는 서민들의 이야기
by 바람소

카테고리

바람의 쉼터 (4)
파워유저로 가는 길 (0)
현명하게 사는 길 (2)

달력

«   2017/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티스토리 툴바